Fandom

Scratchpad

도쿠가와 이에야스

216,259pages on
this wiki
Add New Page
Discuss this page0 Share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도쿠가와 이에야스(德川家康, とくがわ いえやす}}, 덕천가강, 1543년 1월 31일 ~ 1616년 6월 1일)는 일본 에도 막부의 초대 쇼군(將軍, 1603년 - 1605년) 겸 태정대신(太政大臣, 1616년)이다.

생애

인질 생활

도쿠가와 이에야스는 미카와노쿠니(三河國)의 오카자키(岡崎)(현재 아이치 현)에서 영주 마쓰다이라 히로타다(松平廣忠)의 아들로 태어났다. 당시의 이름은 다케치요(竹千代)였으며 그는 세이와 천황의 후손이기도 하다.

다케치요의 아버지 히로타다는 당시 센고쿠 시대도카이도 지방의 양대 세력인 오와리(尾張)의 오다 노부히데(織田信秀)와 스루가(駿河)의 이마가와 요시모토(今川義元) 사이에서 영지를 보존하기 위해 다케치요를 이마가와씨로 보냈지만, 도중 다하라 성의 성주 도다 야스미쓰의 모략으로 오다가로 보내지게 된다. 그곳 2년간 머무르면서 오다 노부나가(織田信長)와 처음으로 대면한다.

그후, 이에야스는 이마가와씨의 포로로 있는 오다 노부히데의 아들 오다 노부히로와 인질교환이 되어 이마가와씨의 인질로 되었다. 이때 이마가와 요시모토로부터 이름 한자를 받아 마쓰다이라 모토노부로 개명한다. 그리고, 그곳에서 세키구치 치카나가의 딸(쓰키야마도노)과 결혼을 하고, 이름을 조부 마쓰다이라 기요야스(松平淸康)의 이름 한자를 받아 마쓰다이라 모토야스라고 개명한다.

독립

1560년 이마가와 요시모토가 상경을 하기위해 군을 이끌고 서진하자, 그 부대의 선봉으로 여러 성을 함락시킨다. 하지만, 요시모토가 덴가쿠하자마(현 아이치 현 도요아케 시)에서 전사하자 자신의 연고인 오카자키 성으로 귀환한다.(오케하자마 전투). 그리고, 1562년 이마가와씨와 결별하고 오다 노부나가와 동맹을 맺게된다.(기요스 동맹) 다음해 이름을 마쓰다이라 이에야스라 개명한다.

1566년까지 미카와 잇코잇키를 평정하고 조정으로부터 미카와노카미라는 관직을 받고 성을 도쿠가와라 바꾼다. 비로소 자신의 성명을 도쿠가와 이에야스로 확정짓고 오다 노부나가를 도와 천하통일의 기반을 구축하게 하였다.

히데요시와 대립

1582년 노부나가가 아케치 미쓰히데의 배신으로 죽고 미쓰히데가 실권을 장악하게 된다. 이 때 이에야스는 노부나가에 초대에 받아 교토인근 사카이에 머물고 있었다. 곧 노부나가가 미쓰히데의 반란으로 죽은 것을 알게되어 미카와로의 귀환을 서두른다. 그리고, 거병을 하여 미쓰히데를 치려하지만, 그보다 앞서 주고쿠에 있던 하시바 히데요시가 군을 이끌고 미쓰히데를 토벌한다.(야마자키 전투) 그리고, 오다 노부나가의 손자 오다 히데노부를 옹립해 실권을 장악한다.

이것에 불만을 품은 노부나가의 차남 오다 노부카쓰가 이에야스에게 구원을 요청한다. 1594년 히데요시는 이누야마 성을 점거하고 이에야스를 공격한다.(고마키=나가쿠테 전투) 이전투에서 이에야스가 승리하게 되었다. 하지만, 전쟁의 명분이었던 노부나가의 차남 오다 노부카쓰가 단독으로 히데요시와 강화를 맺게된다. 대의명분이 사라진 이에야스도 어쩔수없이 히데요시와 강화를 맺게된다.

1586년 히데요시는 이에야스를 신하로 삼기 위해, 동생 아사히히메와 이에야스를 결혼시킨다. 하지만, 이에야스는 신종의 예를 따르지않았다. 그러자, 히데요시가 자신의 어머니를 인질로 보내게 된다. 효자로 소문난 히데요시가 그의 어머니를 인질로 보냈기 때문에 신종의 예를 표하기위해 오사카로 향했다. 이후 그를 도와 1590년 전국 통일을 이루고 자신은 에도 성(江戶城 : 현재 도쿄)을 축조하였다.

세키가하라의 결전

1598년 히데요시의 사후 그 후계자 히데요리(秀賴)를 보좌하는 원로회의에서 이에야스와 이시다 미쓰나리(石田三成)가 경쟁자로 떠올랐다. 1600년 10월 지금의 기후 현에 위치한 세키가하라(關ケ原)에서 이에야스를 지지하는 세력은 동군(東軍), 미쓰나리를 지지하는 세력은 서군(西軍)으로 포진하여 치열한 전투를 벌였다. 결국 동군의 완전한 승리로 끝나고 서군의 주요 세력들은 더러는 처형당하거나, 영지가 몰수되어 평민으로 전락하였다.

에도 막부

1603년 이에야스는 당시 형식적 존재였던 천황으로부터 세이이다이쇼군(征夷大將軍)으로 임명되었다. 그리고 에도에서 가까운 지역일수록 도쿠가와 집안 사람을 신반다이묘(親藩大名), 그 다음으로 대대로 도쿠가와 가문을 섬겨 온 직계 가신을 후다이다이묘(譜代大名), 제일 변방 지역에는 도쿠가와에 저항 가능성이 있는 도자마다이묘(外樣大名)로 좌천해버렸다. 이에 불만을 품은 도자마다이묘들은 후에 막부반대운동에 가담한다. 1605년 이에야스는 쇼군의 직위를 도쿠가와 히데타다(德川秀忠)에게 물려주고 자신은 오고쇼(大御所)가 되어 슨푸(駿府 : 현재 시즈오카 현)에 머물렀다.

조선 통신사의 초청

1607년 조선 통신사(朝鮮通信使)를 일본에 초청하여 양국 간의 국교를 회복하고 이후 200년 간 조선통신사를 중심으로 교류가 전개되었다.

대외 정책

일찍이 도요토미 히데요시는 서구문물의 창구인 기독교를 다소 묵인해 왔으나 1597년 선교사, 신도 등 26명을 나가사키에서 화형으로 처형함으로써 박해를 시작하였다. 이에야스도 1612년 기독교 금지명령을 내려서 종교를 앞세워서 세력을 확장하던 서구 열강을 배척하였다. 당시 에스파냐포르투갈에서 온 예수회선교사들은 모두 필리핀등으로 추방되었고, 신도들은 청동으로 제작한 성화를 밟느냐, 아니냐로 고민할 것을 강요당하거나, 가쿠레다 기리시탄이라고 하여 동굴등에 숨어들었다. 이러한 수난사는 일본 가톨릭 작가인 엔도 슈사쿠소설 침묵에 잘 나와 있다.

말년

1614년 당시 오사카(大阪)에 머무르고 있던 히데요리에게서 역모 혐의가 있다는 보고를 들은 이에야스는 1615년 - 1616년에 걸쳐 오사카 성을 대대적으로 공격하게 하였다. 하지만 히데요리의 역모혐의는 도쿠가와 이에야스가 재건된 오사카 성의 종(鐘)에 걸린 문장을 빌미로 해서 만들어낸 것이었다. 그가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뒤를 이어서 권력을 잡았을때 5살에 불과했던 도요토미 히데요리가 20살의 청년이 되어 권력유지에 배치되는 요소가 되었기 때문에, 역모혐의를 만들어내서 공격한 것이다. 결국 오사카 전투에서 도쿠가와 군대의 기만전술로 패한 히데요리는 자결하고 오사카 성은 1616년 여름에 함락되었다. 이로써 도쿠가와 이에애스의 에도 막부는 단단한 권력기반을 갖게 되었다. 같은 해 천황로부터 다이죠 다이진에 임명된 이에야스는 4월 17일 슨푸에서 73년의 생애를 마감하였다.

그의 위패를 모신 사당을 동조궁(東照宮)이라 하며 닛코(日光)를 중심으로 일본 각지에 세워져 있다.

대망은 도쿠가와 이에야스를 주인공으로 하는 장편 대하소설이다. 작가는 야마오카 소오하치. 이를 원작으로 NHK에서 대하 드라마 도쿠가와 이에야스를 제작하였다.

Also on Fandom

Random wikia